웃음은 왜 전염될까요.
하품은 또 왜 전염될까요.
아기들 이유식 먹일 때, 왜 아~ 하고 소리를 낼까요.
놀고 있는 아이들과, 드라마에 푹 빠진 어른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Joachim Bauer

(원제) Warum ich fühle, was du fühlst (Why I feel what you feel) 

이 모든게 거울 뉴런 (mirror neuron)의 작용입니다. 거울 뉴런은 뇌 속에서 모방과 공감을 담당하는 특정영역을 말합니다. 상대의 모습을 거울처럼 비친다 해서 명명되었지요.

리촐라티 (Giacomo Rizzolatti)의 원숭이 실험에서 처음 발견된 현상입니다. 원숭이가 땅콩 먹는 계획을 하는 신경이 보내는 신호가 있는데, 다른 연구원이 땅콩 먹는 모습을 보니 자신이 계획할 때와 같은 발화를 보였습니다. 남의 행동을 보고 공감하고 공명하고 모방하는 뉴런의 존재가 밝혀진거지요.

거울뉴런의 위치는 중심렬 전후로 전두엽, 두정엽, 그리고 측두엽에 각각 분포되어 있다고 봅니다. 거울뉴런은 다른 사람의 행동을 주시하여 예측하고, 필요한건 학습하는 인류 진화의 핵심 알고리듬이 코딩된 하드웨어입니다. 거울 뉴런 덕에 우리는 직감을 합니다. 정확히는 '암시적 가정'을 하지요. 또한 상대를 첫 인상으로 판단하는 기관도 거울뉴런입니다.

아이의 학습도 그렇습니다. 어린 애 키워보신 분들은 잘 알겠지만, 아이가 뒤뚱뒤뚱 걷다가 넘어지면 엄마를 빤히 봅니다. 어른이 대수롭지 않게 쳐다 보면 그냥 툭툭 털고 일어납니다. 하지만, 엄마가 깜짝 놀라면 크게 울지요. 자신이 얼마나 크게 넘어졌는지를 엄마 표정을 통해 학습하는겁니다. 원숭이는 뱀에 지독한 경기를 합니다. 하지만 갓 태어난 원숭이는 전혀 안 그렇습니다. 몰라서 그렇죠. 하지만 엄마 원숭이의 경악한 표정을 단 한번만 보면 평생 가는 코딩이 이뤄집니다.

첫머리 사례들로 돌아가 볼까요. 이제는 거울뉴런의 존재를 아니까 자명합니다. 웃음, 하품, 아~ 소리내면서 입벌리기 모두 거울 뉴런을 통해 즉각 모방됩니다. 한편, 놀이는 학습 기제입니다. 아이들은 놀이를 통해 다른 사람의 행동양식을 배우고 사회성을 키웁니다. 그러니, 아이에게 놀이가 얼마나 중요한가요. 시간의 소일이 아니고 진정한 학습이니 말입니다. 아들을 운동권으로 키우는 제 소신이, 나름대로는 이론이 뒷받침된 일이기도 합니다. 체계적 학습은 언제든 따로 해도 되는데 친구들하고 노는건 시기가 있습니다. 그러나, 애들이 다 학원에 놀러가 버렸으니 팀 스포츠라도 해야죠. ^^

바우어 씨는 거울뉴런에 푹 빠져 다소 신비주의적 경향까지 보입니다. 우리 속담에도 있는 "말이 씨가 된다"는 텔레파시 적 소통까지 거울뉴런의 작용이라 믿습니다. 저는 일정 부분까지만 한계를 긋고 거울뉴런의 존재를 믿습니다. 거울뉴런이 실제 기능적 하드웨어인지, 또 그 능력이 얼마나 무진한지와 별개로, 거울뉴런 없이 인류의 진화와 사회적 행동을 설명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한눈에 상대를 관하고, 사물을 통하는 블링크(blink)도 거울뉴런이 있어야 가능합니다. 그리고, 생존이냐 관계냐의 선택 기로마다 거울뉴런이 우릴 비춰주었기 때문입니다.
신고

'Sci_Tech >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꽤 조용한 구독기, Lens  (48) 2009.06.15
생산성 3배, 듀얼 모니터  (58) 2009.06.09
공감의 심리학  (16) 2009.06.04
교양으로 읽는 뇌과학  (15) 2009.05.30
뇌의 기막힌 발견  (14) 2009.05.16
뇌, 생각의 출현  (8) 2009.04.26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16개가 달렸습니다.
  1. 오늘 본 다큐멘터리에 생후 1년 이내에 아이에게 벌어지는 일들과 관련한 내용이 나왔는데, 언어, 지각, 감정, 본능, 운동, 자각 등 많은 일이 하루가 다르게 변해 가더군요. 인간의 뇌는 알면 알수록 신기합니다.
    • 네. 그 때 뇌의 회로가 형성되는 시기지요.
      수많은 뇌세포가 폭사하는 시기기도 하구요.
      그 때 상처 받는게 평생 얼마나 큰 짐이 될까 생각하면.. 애 키울 때 신경이 많이 써야할 부분이기도 해요.
  2. 오늘도 좋은 것 배우고 갑니다. 그런데 이 거울 뉴런이 행동의 학습뿐 아니라 모든 학습에 관여를 하는 건가요? 행동에만 관련될 것 같기는 한데요.

    약간 샌 이야기이지만, 미드 히어로즈에 보면 무엇이든지 보면 따라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소녀가 나옵니다. 그 소녀는 거울뉴런의 능력이 최대로 발달된 소녀인가 봅니다 ^^
    • 관계와 역할 같은 사회성 학습에 관여합니다.
      일반 학습은 말씀처럼 다르게 형성되지요.

      히어로즈 재미나다고 이야기만 들었는데.. 그러고 보니 쉐아르님은 TV만 틀면 미드가 줄줄 나오는군요.
  3. inuit님의 거울뉴런 포스트가 넘 반가워서 트랙백 겁니다. 놀이-학습-사회성 연계고리 강화를 위해 저도 제 딸아이를 운동권으로 키워야 할 것 같습니다. ^^
    • 아빠 배를 놀이터 삼아서요? ^^

      벅샷님의 거울뉴런 글에 비하면 제 글은 초라합니다..
  4. 프란츠 보애스의 모방본능 부터 도킨스옹의 밈까지..
    그많은 수상돌기와 뉴런들의 조합
    인간의 뇌는 그저 신기할 따름입니다...^^
    • 네. 정말 그래요.
      오묘하고 기적적이지요.
      시냅스의 화학, 물리작용은 곰곰 뜯어보면 입이 딱 벌어지지요.
  5. 놀이, 학습 ..

    저도 아이를 운동권으로 키울 생각입니다. ㅎㅎ
    • 네. 노는게 공부라는거..

      맑은독백님은 가정적이라서 아이에게 정말 잘 해주고 많이 가르쳐줄거라고 보여요..
  6. 좋은내용 잘 봤습니다 ~
  7. 놀이학습...전..운동권으로 키우겠다는생각은 안해봤는데.. 아들녀석이 놀이학습에 무지 민감하다는 생각을 해봅니다.ㅋ

    옆에 친구 하품할때..절대로 안하려고 입 꾹다물고 있었더니..눈에 핏기와 함께 눈물이 나더라는....
    뉴런~~ㅋㅋ 내가 졌다.!!
    • 놀이학습.. 멋진 개념이네요.
      놀 때 제대로 놀면 배울게 참 많지 싶어요.
      전 시간 죽이면서 빈둥대는걸 싫어해서, 아이들을 닥닥할 때가 있습니다.
  8. 아.. 엄마가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면 아이도 툴툴 털고 일어나는군요+_+
    • 네. 신기할 정도에요.
      꽈당 넘어져도 가만히 있으면 툴툴 털고 일어나서 제 볼일 보는거죠.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