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매행동'에 해당하는 글 1건

서점 순례기

Biz 2009.10.13 21:29
주말에 서점 순례를 했습니다. 제 책이 어떻게 진열되고 판매되는지 직접 보고 싶어서였습니다.
광화문 3개, 강남역, 삼성역의 대형서점을 돌았는데 꽤 재미난 경험이었습니다. 자기 책이 서점에서 팔리는 모습을 직접 보는 그 느낌이 설렌다는건 이미 이웃 저자님들로부터 많이 들어서 예상했던 바이지만, 부가로 다른 관찰도 재미납니다.

통상 제가 서점에 가면 그냥 소비자로서 가지요. 필요한 책을 찾고, 살펴보고, 사서 나옵니다. 하지만, 순례 모드에서는 관찰자 시점이 됩니다. 가만히 서서 누가 어디서 오고 어디로 가는지, 어떤 사람이 머물고, 어떤 사람이 어떤 책을 어떻게 집는지 관찰하게 됩니다. 그러다 보니 새로운 관점을 배우게 되지요. 마케팅촉진론의 구매의사 결정을 그대로 체험합니다.
아시다시피 오프라인 서점의 심리역학은 온라인과 매우 다릅니다.  

눈에 띄기
책 표지 디자인이 중요합니다. 주목할만해야 합니다.
제목도 중요합니다. 걷고 움직이고 생각하느라 지친 잠재소비자의 구뇌에 때려주는 자극성이 필요합니다.

검토하기
집어들면 대부분의 사람이 보는게 저자 프로필입니다.
다음은 사람따라 다릅니다. 목차를 보거나 휘리릭 책의 중간까지 갑니다.

구매하기
하지만, 집는것과 사는건 다릅니다.
대개 만지작거리다가 놓고 가시는 분이 90%입니다.
좀 관심이 생기면 왜 사야하는지를 책이 증명해야 합니다.
사람따라 서문이나 1장 정도를 읽습니다.

인상주기
바로 사지 않더라도 집어들고 오래 봤다면 그걸로 성공입니다.
한바퀴 돌고 다시 와서 사거나, 추후 구매할 때 저항감이 없어지기 때문입니다.

오프라인 서점의 판매비중이 얼마나 되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아마 온라인 서점에 못 미치겠지요. 하지만, 오프라인 서점은 즉각적으로 책에 대한 평가를 가늠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큽니다. 특히 물리적 공간이라는 점에서 더욱 그렇습니다. 이 부분은 이어지는 포스팅에서 좀 더 적겠습니다.

아참, 제 책은 신간이라 평대에 놓여 있었습니다. 일하시는 분이 보충을 잘 안 하셔서 그런지 움푹 들어갔더군요. ^^

광화문 교보

코엑스 반디앤루니스

강남역 교보



신고

'Biz'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어워드에 부쳐 (1): 랭킹의 의미  (14) 2009.12.13
그대는 젊습니까?  (56) 2009.12.06
서점 순례기  (24) 2009.10.13
전략이 미래를 보는 관점들  (10) 2009.09.14
리스크는 무엇인가  (18) 2009.09.07
꿈의 관리  (46) 2009.08.30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24개가 달렸습니다.
  1. 오후후!! 다른분의 블로그에서 책의 소식을 먼저 들었습니다! 온라인으로 빨리 주문해야겠습니다. ㅎㅎ
  2. 움푹 들어간걸 보니... 10쇄까지 가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
  3. 이렇게 다른 책들과 함께 놓으니..
    디자인이 눈에 확띄는군요.. ^^

    움푹들어간.. 좋은 조짐 인거 같은데 ^^
    • 그런데 막상 실물로 보면 색이 좀 가라앉는 느낌이더군요.
      개별로 받아보면 차분한데, 여럿 속에서 날좀봐요 하기엔 약간 부족한 느낌이에요.
  4. 거진 읽어가고 있는 중입니다..
    매체를 활용한 커뮤니케이션에서 '도마뱀의 뇌'를 깨우는 방법에 대해 궁리해볼까..
    생각"만" 드네요..ㅋㅋ
    혹시 속편으로??
  5. 움푹 들어간 건 독자들이 많이 구입했다는 증거죠. 출판사론 다음 날 주문이 쏟아질 겁니다. ^^
  6. 정말 남은 양이 많지 않네요. 바람직한 현상 ㅎㅎㅎ
  7. 디자인이 눈에 확 띠는 것 같은데요? 노란색이라서 더 그런가요? 곧 베스트셀러 순위에 들 것 같은 예감이...^^ 이 곳 서점에서 발견하면 바로 사올께요.^^
    • 네. 언제가 될지 몰라도 나중에 보시면 한번 관심가져 주세요. ^^
      디자인은 괜찮은데 실물로 보면 화려한 맛이 좀 떨어집니다. ;;;;
  8. Inuit님 책 나온 소식은 들었는데 오늘에야 표지를 구경했습니다. 물론 다른 블로그에서 ㅎㅎ..
    기대됩니다.
  9. 책들이 움푹 들어갔습니다. 대박 나시겠는데요?

    오래간만에 RSS를 통해서 글을 읽고 댓글을 다네요. inuit님의 글을 조금더 생각하면서 읽기 위해서 시간이 날때 읽으려 하다보니 조금 늦어졌네요.

    축하 드립니다.
    • 대박은 모르겠교, 많이 읽으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보람이 더 느껴지겠지요. ^^
  10. inuit님, 출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얼른 읽어봐야겠네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