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북마크'에 해당하는 글 1건

Twitter 안 하세요?

Sci_Tech 2009.05.18 00:54
트위터(Twitter) 아시죠. 요즘 국내에서도 소리소문 없이 트위터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마이크로 블로깅은 나름대로 의미있는 서비스입니다. 국내에는 미투데이와 플레이톡이 서비스 중이고, 특히 미투데이는 작년 말 NHN에 인수되는 작은 성공을 거두기도 했습니다.

* * *

전 궁금증에 새로운 서비스는 써봅니다. 트위터도 그랬습니다. 당시 Jaiku와 자웅을 겨루던 시기였다고 기억합니다. Jaiku를 더 써보고 싶었는데 구글에 인수되는 와중이라 신규 가입을 안 받는지라 트위터만 체험을 했습니다. 지금 찾아보니 트위터에 계정을 연게 2007년 10월이네요. 당시 지저깨비님 말고는 국내 사용자가 없어서 매우 재미 없었지요.

* * *

간간히 트위터 연결 (follow) 공지가 들어와 그런가 보다 하는데, 어느 순간부터 눈에 띄게 국내 사용자가 늘어나더군요. 저도 4월 중순 경  다시 관심을 갖고 보게 되었습니다. 그 뒤로 거의 트위터를 안하는데도 연결이 급증하는 상황이 보입니다. 국내 사용자의 고속확대 시기입니다.

* * *

전 미투데이도 그랬듯, 트위터를 많이 쓰기 어려운 형편입니다. 실시간 블로깅은 생활패턴과 안 맞으니까요. 그런데, 주말마다 글 작업한다고 밤샘을 하다 보니 간간히 트위터에 들어가봅니다. 써보니 의외로 재미난 구석도 있습니다.

140 글자 제한의 트위터는 독특한 개성이 있습니다. 
  1. 마이크로 블로그적 성격은 짧은 단상을 남기기 좋다.
  2. Follow로 이어지는 관계 속에서, 유용한 정보는 실시간 소셜 북마크 역할을 한다.
  3. 정보를 피드하고 릴레이 하는 구조가 생기므로, 매우 빠른 정보의 흐름이 가능하고 그 때문에 사용이 증가한다.
  4. 서로 follow하면 친구 관계가 형성되므로, 비 실시간 메신저 채팅이라는 SNS 기능을 한다.


* * *

하지만, 실제로 계정 열고 가입하면 도대체 뭘 해야할지 모를 정도로 막막하기도 합니다. 이 부분은 다음 글에서 다루겠습니다. 

웹브라우저 만을 이용한 사용은 좀 불편하고, 파이어폭스는 powertwitter를 비롯한 플러그인 들을 활용하면 편합니다. 저는 주로 스마트폰에서 twikini란 프로그램을 이용해 오프라인 때 짬짬이 들여다 봅니다. 
초보를 위한 트위터 사용법은 오소소님이 정리하셨고, 중급 사용자를 위한 내용들은 차니님의 정리가 유용할 겁니다.

* * *

혹시 트위터 말로만 들어봤지 이게 뭔가 싶다면, 한번 계정 만들어 재미삼아 해 보시기 바랍니다. 새로운 느낌을 얻으실겁니다. 제 트위터 계정(http://twitter.com/inuit_k)을 follow하시거나 제가 follow하는 분들 둘러 보아도 좋겠지요. 
신고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트랙백  13 , 댓글  62개가 달렸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예.. 저도 요즘 트위터 하는 재미를 느끼고 있죠. 그런데 마이크로블로깅은 웬지 지속되지가 않더군요. 제 경우엔. 미투데이나 플톡도 초기에 조금 하다가 어느 순간엔가.. 흐지부지.. 저는 미국 정부/기업들에서 twittering에 관심을 기울이는게 흥미가 있더군요.
  3. 조카가 쓰는걸 보고 말그대로 재미삼아 저도 한번 써 봤었는데, 개인적인 메모장으로 변해버리더군요... -_-;; 나름 유용하다는... Inuit님 twitter follow하러 갑니다.. ㅋ
  4. 결과론이지만 자이쿠를 인수한 구글이 선택이 조금은 헛발질이었네요 :)
  5. 외국 서비스가 잘 통하지 않는 우리나라에서 트위터 사용자가 늘고있다니 관심이 가긴 합니다만 어느 수준에서 그치고 말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우리나라엔 우리나라 입맛에 맞거나 맞춰줄 미투데이(http://www.me2day.net), 스타플(http://www.starpl.com), 미니로그(http://www.mnlog.net) 같은 서비스가 속속 생겨나고 발전하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고요.
    • 미투데이의 친구시스템과 다른 트위터 direct copycat 들이 좀 나오는듯 해요.
      결국은 mass 싸움일거에요.
  6. 미투랑 여러모로 차이가 있는 것 같더라구요.
    저도 조만간 만들어볼까봐요...=)
  7. 아아.. 저도 제 트위터 홍보 하나 하고 갑니다.
    조만간 트위터에 관한 느낌 정도 써봐야 겠습니다. ^^

    http://twitter.com/cryingfog
  8. 그래도 트위터는 어렵습니다.. ㅠㅠ
  9. 미투데이는 하고 있습니다만...
    트위터는 쉽지 않더군요.ㅋ

    이러한 트렌드는 지속적으로 유저를 웹상에
    접속하도록 하고 본인의 신상을 노출시키도록
    하고 있는데 제 신상을 인터넷상에 노출시키는
    것이 어느 정도가 좋을지 고민이 됩니다.ㅡ.ㅡ

    장점만 있는 것 같지는 않아서요...
    • 100% 동감합니다.
      수위 조절이 중요하지요.

      싸이월드랑 비슷한 구석이 있어요. 다만 통제가 어렵다는게 문제. ^^
  10. 미투나 트위터 아직 그 재미를 잘 모르겠습니다만, 발은 담가두고 있습니다^^;;
    http://twitter.com/opensearch
  11. 블로그도 벅차서;
  12. 저도 요즘 트위터 열공 모드로 이것 저것 해봅니다. 관련 글도 작성하고 트랙백 보내요!
  13. 저는 미투데이도 어렵던걸요...^^ 간만에 좋은 정보를..얻었습니다.
  14. 블로그에 미투데이도 벅찬지라.ㅠㅠ
  15. 늘 보면서도 오랜만에 댓글을 남깁니다.원고작업 하시느라 요즘 보람되고 힘들고 한 날들을 보내실 것으로 상상됩니다.
    트위터에 대한 재미는 아직 잘 모르겠는데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방식이라 좀 흥미를 많이 느끼고 있습니다. Follow 합니당..^^
    • 네. 고된 날들입니다. ^^
      구월산님은 선연히 기억합니다. 잘 지내시죠?

      나중에 접으셔도, 그냥 한번 느껴볼만한 점이 있습니다.
      매우 복잡하고, 자기조직적이면서,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매시업되는 상황이거든요.. (뭔 소린지. -_-)
  16. 저두 트위터랑 미투 시작해봤어요 ^^
    트위터 http://twitter.com/pmice79
    미투 http://me2day.net/pmice
  17. 요즘 완전 트위터에 푹 빠져버렸죠. 처음엔 이게 먼가 하고 재미를 못 느꼈지만 Follow도 많이하고 편리한 플러그인 프로그램 깔아서 사용했더니 이건 뭐 거의 중독.....
    확실히 국내 이용자가 급속히 늘어나는거 같아 좋습니다^^
  18. 저도 뽐뿌 받아서 가입했습니다. gmail 주소록에서 친구 찾아서 추가해주는 기능이 아주 좋네요. inuit 님도 따라다니기 해 뒀습니다. ㅎㅎ
  19. "미니로그"라는 국내 마이크로블로그 서비스를 소개합니다.
    트위터와는 비슷하지만 다른 특징이 있습니다.
    어플버전도 있어 커뮤니케이션 매우 빠릅니다.
    http://www.mnlog.net
  20. 지금 막 가입했는데~막막하네요ㅠ
    어떻게 해야할지 ㅠㅠ 모니터만 보고
    멍때리는 중이에요 ㅎ
    • 일단 사진 등록하시고..
      self_intro 등록하고 다른 사람 정보도 보면서 팔로우 추가하세요.
      그렇게 기다리면 재미난 순간이 올겁니다.
  21. 요즘 하도 트위터 트읫 하길래 검색해서 들리게 되었습니다. 아직도 퐐로우가 잘 이해 안되지만 한본 시도해 봐야겠군요. ㅎ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