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종 뛰고, 쏘고, 숨고, 다시 달리는 땀, 피, 먼지 내음 가득한 영화. 멈칫 없이 쏜살같은 스토리텔링. 

'Culture > 한줄 評'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컨테이젼  (0) 2011.10.05
세 얼간이  (0) 2011.09.13
최종병기 활  (4) 2011.08.15
고지전  (0) 2011.08.08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2부  (2) 2011.08.01
캐리비안의 해적: 낯선 조류  (1) 2011.05.22
  1. BlogIcon 엘윙 2011.08.15 16:47 신고

    지루하지 않은 영화인가봐요. tag에 못다한 얘기를 담으셨군요. ㅋㅋ

    • BlogIcon Inuit 2011.08.15 23:03 신고

      태그까지 꼼꼼히 보시다니.. ㅋㅋ
      영화는 볼만 합니다.

  2. BlogIcon todaeg 2011.08.16 20:08 신고

    즐거운 여름을 보내고 계시죠?
    토댁은 더븐 날을 보내고 있네요..ㅎㅎ
    수확이 끝나니 할 일이 있는데도 농땡이를 치고 있네요.;;

    건강조심하시고 두루두루 안부 전해주세요~~^^

    • BlogIcon Inuit 2011.08.16 22:54 신고

      네. 여기도 많이 더워요.
      물론 실내에 있으면 좀 낫긴 하지만, 밖은 매우 습하네요.
      토댁님도 더위에 건강히 지내시겠죠?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