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처리'에 해당하는 글 2건

모든 사람이 아침이면 습관적으로 거치는 절차들이 있을겁니다. 신문을 보고 샤워를 한다든지, 커피와 식사를 하면서 아침 뉴스를 본다든지 말입니다. 바빠서 그냥 헐레벌떡 집을 뛰쳐 나가는 부류를 제외하면 무언가 정보를 취득하는 부분이 아침에 소요가 많은 작업일겁니다.

저는 아침에 세가지 과정을 거칩니다. 밤새 진행된 산업이나 업계의 흐름을 따라잡기 위해 전자신문을 빠르게 개괄하고, 관심있는 해외 정보의 RSS 피드를 읽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트위터를 켜서 산업동향 정보를 확인합니다. 숙달되면 이 과정이 5분에서 10분정도 소요됩니다. 간단히 화장실에서도 세상을 훑을 수 있지요.

갈수록 줄어드는 정보비용
예전에는 정보를 취득하는데 들어가는 비용이 만만치 않았습니다. 신문은 그래도 나은 편이지만, 신문 하나를 제대로 훑어보는데도 시간이 꽤 소요되지요. 전문적인 자료를 보려면 도서관에 가서 자료가 있을만한 목차를 검색하고, 다시 자료를 꺼내 물리적으로 페이지를 넘기며 내용을 탐색하고, 다시 그 기사를 참조하기 위해 복사신청해서 들고 나오면 몇 조각의 정보를 얻기위해 반나절은 쉽게 지났습니다. 전문가를 만나기 위해서는, 누가 전문가인지를 알아보는 시간도 대단히 많고, 대개 해외나 멀리 학회 등 기회를 잡아 만나거나, 한두달 전부터 아주 힘들게 인터뷰를 셋업해서 만나는 수 밖에 없지요.

그러나 이제는 그와 유사한 정보량을 얻는데 드는 시간 비용이 앞에 말한 10분 정도입니다. 공간 비용도 거의 영에 가깝게 줄었지요. 어찌보면, 아침 10분에 학습하는 내용이 인터넷이 발달하기 전 하루에 필적할 만큼 시간과 공간이 압축된거나 다름없지요.

암묵지와 메타지식
그렇다면, 시사점은 무엇일까요? 점점 암묵지와 메타지식이 중요해진다는 점입니다. 지식은 범용화가 되므로, 지식의 틈바구니인 노하우와 경험 같은 암묵지는 가치가 높아집니다. 이부분을 지식의 양극화라고 합니다. 
이런 세상에서는 지식을 만들어내는 지식인 메타지식이 중요해지지요. 생각하는 법, 추론하는 법, 상상하는 법입니다. 

참 빨리 변하고, 소화하기도 힘들게 막대한 정보가 흘러다니는 세상입니다. 이런 정보세상을 따라잡기 위해서는, 현명한 정보소비의 습관이 중요하지요. 전에 '흐르는 트위터'라는 글에서 스트리밍형 미디어와 아카이브형 미디어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정보의 소비에서도 아카이브와 스트리밍을 잘 활용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리고, RSS 처럼 끌어당기는 pull 방식의 정보 정렬의 스킬도 연마해야겠지요. 

무엇보다 중요한건 정보를 판별하고 가치판단하고 재가공하여 새로운 지식이나 정보를 만드는 정보처리 능력이지요. 어쩌면, 이제 자라나는 아이들이 배울 지식기술은 교과서가 아니라 정보를 다루는 능력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ci_Tech'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스팸 친구들  (4) 2010.11.03
소셜 서비스, K리그 스타를 내 곁에  (0) 2010.10.31
정보세상 따라잡기  (2) 2010.10.28
생활 검색, 검색의 미래  (2) 2010.10.21
흐르는 트위터  (0) 2010.10.19
눈이 휘둥그레지는 요즘 검색  (2) 2010.10.18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트랙백  2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나는 그냥 짱돌로 보였는데 뒤따라 오던 분이 들어보더니 썩 괜찮은 돌이라 하네.
    수석에 취미가 있는 어떤 분이 일행들과 채취를 하러 갔다 온 후일담을 저리 말씀하데요.
    언급하신 정보처리능력이 그냥 짱돌로 보느냐, 수석으로 보느냐를 가르는 키워드 같습니다.
    그 능력이 갑자기 하늘에서 뚝 떨어지지는 않으니 부단한 연마가 왕도겠지요.
    • 아주 알맞은 비유네요.
      맞습니다. 짱돌속에서 수석을 골라내는 눈이 중요하고, 지식사회의 생존기술이기도 합니다. ^^
secret

전병국


나날이 쏟아지는 무수한 정보에서 지치는 느낌이 들지 않는 사람이 있을까.

정보를 갈무리하고 활용하는 패턴을 늘 스스로 모니터링하고 좀더 낫도록 고쳐가고 있기에, 새로운 차원으로 발상의 전환을 할 기회가 될까 싶어 집어든 책이다.
책에서는 저자의 경험을 토대로 정보의 노예에서 정보의 주인으로 변하는 다섯가지 과정을 제시한다.

1. 멈춤: 멈추면 바꿀 수 있다.
2. 목표: 목표를 가지면 혼란이 사라진다.
3. 몰입: 몰입하면 정보는 보석이 된다.
4. 위임: 맡기면 모든 것을 볼 수 있다.
5. 원칙: 정보의 운명을 즉시 결정한다.

그리고 정보의 운명을 결정하는 원칙으로

1. 중요한가?  (DElete, Change)
2. 급한가?    (Act, File)
3. 내가 할까? (Forward)

세가지 질문에 따라 정보를 즉각 삭제하거나 실행하거나 저장 또는 위임하는 네가지 행동의 앞글자를 따서 DECAFF, 즉 디카페인 커피로 설명을 하고 있다.

전반적으로는 훌륭한 내용이다.

하지만 이미 같은 고민을 오래도록 했고, 특히 비즈니스 스쿨에서 지긋지긋할 정도로 나를 압도하는 무수한 지식속에서 최적의 길을 찾아 많은 노력을 했던 탓인지, 개인적으로 크게 배울 점은 없었다.
전반적인 framework은 내가 좋아하는 책인 '7 habits'의 정보취급 각론이라는 기분이 들기도 했다.
그리고 지적부가가치의 상승단계인 데이터 > 정보 > 지식 > 지혜 중 데이터와 정보를 내내 혼돈하여 사용하는 점은 의도적이었다면 선동적이고 몰랐다면 무책임하다는 생각이 든다.

이책의 또하나 미덕은 책의 30% 가량을 차지하는 각종 인용일지도 모르겠다.
여러 매체를 통해 접해본 것들이 많아서 덜 참신하긴 하지만, 또봐도 아름답고 많은 영감을 주는 비유와 이야기들이다.

결론적으로, 의욕과잉으로 생산성이 떨어지는 신입사원에게는 뜻깊을 수 있는 책이다.
신고

'Biz >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협상력을 기른다  (5) 2005.06.25
편지 (Success Secret: Letters to matthew)  (1) 2005.06.18
정보중독에서 벗어나는 아주 특별한 비밀, Delete!  (5) 2005.06.15
당신의 미래를 바꾸는 Next Trend  (9) 2005.06.13
레밍 딜레마  (6) 2005.06.11
블루오션 전략  (7) 2005.06.04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5개가 달렸습니다.
  1. "의욕과잉으로 생산성이 떨어지는 신입사원"-_-저 말입니까? 흑흑.<br />
    그러나..저는 이상하게도 의욕이 없습니다. 신입사원이면 패기가 넘치고 그래야 하는데 슬렁슬렁 하고 퇴근할 생각을..-_-;; 그것도 참 문제죠? ㅇ-ㅇ;<br />
    그건 그렇고..대체 책을 얼마나 많이 읽으시는건지!! 대단하십니다. +_+<br />
    <!-- <homepage>http://elwing.egloos.com</homepage> -->
  2. mopmop78 // 네... 별 내용이 없다고 느끼는 분이 꽤 될 듯 해요. ^^
  3. 찐 // 자세한 상황을 몰라서 섣불리 말씀드리기 어렵습니다만, 만일 개인 능력이 우선시 되는 업종/조직인 경우에는 좀 튀고 싶어할 수 있겠습니다. 이유는 파워게임이나 개인적 성향이겠지요.<br />
    어느 경우든 팀웍에 독이 되는 행동입니다. 정보가 &#039;힘&#039;인 경우가 아니라 abuse하는 경우지요. 특히 클라이언트 앞에서 팀내 miscommunication 을 드러낸다면 비즈니스 자체에 치명적이지요.<br />
    <br />
    권하고 싶은 것은, 터놓고 이야기를 해보세요.<br />
    몇가지 사례를 놓고, 찐님에게 알리지 않고 전체적인 자리에서 말해야할 이유가 있었는지 물어보세요. 그러면 왜 그랬는지 파악이 좀 되면서 대처할 방법도 알게 되실 겁니다.<br />
    중요한 것은 팀활동을 할때 서로 열린 자세를 견지해야 하는 것 같아요.<br />
    그런면에서 찐님도 입사 선배로서 갖고 있는 정보나 노하우를 먼저 공유하겠다는 자세를 느낄 수 있게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도 중요합니다.<br />
    <br />
    만일 찐님이 팀장이나 선임 등 공식적인 리더의 위치라면 그에 따라 적절한 툴을 활용하실 수도 있을겁니다.<br />
    <br />
    아무튼 잘 해결되시길 바랍니다.<br />
    또 필요하면 대화 나누길 바래요. 아자! ^^
  4. 엘윙 // 말씀하신 것처럼... 생산성은 몰라도 &#039;의욕과잉&#039;은 절대로 아닐듯 하다는.. ^^;;<br />
    그래도 그래야 삶의 여유를 즐기는 엘윙님다울 듯 하다는.. ^m^
  5. 말씀 잘 들었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