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어'에 해당하는 글 1건

스페인하면 유명한게 여럿 있지만 하몽(jamon)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신선한 돼지 뒷다리를 겨우내 바람에 숙성시킨 생햄의 일종입니다. 제법만 보면 우리나라의 과메기와도 좀 비슷하지요.

식성 독특하기로는 남부럽지 않은 우리집 아이들입니다. 곱창, 순대는 물론 과메기, 홍어까지 다 좋아합니다. 우리나라 사람 평균 입맛에는 잘 안 맞을정도로 꼬리꼬리한 살라미도 매우 잘 먹습니다. 그러다보니 하몽은 아이들의 로망입니다. 이번에 스페인에서 한껏 먹었지요.
특히 우리로 치면 식육식당 같은 하몽 세르베세리아(cerveceria)에서 함께 한 저녁은 잊을 수 없습니다.
하몽도 종류가 많습니다. 일반적인 하몽은 하몽 세라노(Jamon serrano)라 합니다. 이보다 상급은 이베리아 산 흑돼지로 만든 하몽 이베리코(jamon iberico)지요. 하몽 이베리코만 해도 1kg에 50유로를 훌쩍 넘습니다. 이보다 더 귀한 것은 하몽 이베리코 베요타(jamon iberico bellota)입니다. 도토리만 먹여 키운 이베리코 돼지의 뒷다리로 만들었지요. 1kg에 거의 100유로 가까이 갑니다.
이게 하몽 이베리코입니다. 대단히 맛나게 생겼지요.
그러나..
하몽 이베리코 베요타의 저 마블링이란. 그냥 이베리코도 다른 어느 하몽보다 맛났지만, 베요타는 그 고소하고 담백한 맛이 타의 추종을 불허했습니다.

야채가 풍성한 스페인 답게, 질좋은 샐러드와 너무도 매력적인 토마토 바른 빵, 그리고 와인은, 하몽과 함께 정신 아득한 이국의 아름다운 정찬을 마련해 주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Spain 2010] 7. Train to Barcelona  (0) 2010.11.25
[Madrid 2010] 6. Heartbeating flamenco  (4) 2010.11.23
[Madrid 2010] 5. Jamon jamon  (2) 2010.11.22
A sunny & foggy day  (2) 2010.11.20
[Madrid 2010] 4. Toledo, the reason to visit Madrid  (7) 2010.11.19
[Madrid 2010] 3. Museo Nacional del Prado  (2) 2010.11.18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사진과 설명만 들어도 군침이 입안 가득 고이네요^^
    예전 호주에서 저런 다리 비스무리한 녀석들을 보곤 도전해 보지 못한게 조끔 아쉽네요(그때는 돈이없어서 못먹었어요T.T)
    아침도 안먹고 출근했는데 배고파진당^^ 책임지세욧ㅎㅎ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