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 Korea'에 해당하는 글 1건

단연, 요즘의 화제는 월드컵이지요.
개인적인 느낌으로는 2002년보다 더 강해진 국가대표팀에 기대가 컸습니다.
그리스와의 첫경기는 참 여러모로 감회가 새로웠습니다.
  • 예전 대표팀의 키워드가 처절, 애절, 투혼이었다면, 이번 대표팀은 경쾌, 즐거움, 승부욕이 뭉쳐진 업그레이드 판 같습니다.
  • 이번 동계올림픽 선수와 마찬가지로 88년 세대의 특징이기도 합니다.
  • 정성룡 선수의 진가가 드러난 경기였습니다. K리그, 아챔전을 통해 결정적인 골들을 막아내는 솜씨는 그간 알려질 기회가 없었는데 말이죠. 성남 일화 주전 골키퍼입니다. -_-
  • 해외파의 풍부한 경험은 국가대표팀의 운영능력을 한단계 향상시켰습니다. 항상 이야기 나오던 '문전처리 미숙'이 쏙 들어갔음은 물론이고, 박지성 선수 골 같은 경우, 끝까지 상황을 보는 긴장속의 여유를 과시했지요. 
  • K리그의 역할도 언급할만 합니다. 해외파 이야기 많이 하지만, K리그 덕도 큽니다. 흔히 유럽축구 조금 보신 분이 K리그 무시할 때가 있다고 들었습니다. 그러나, 사실 K리그도 수준이 꽤 높습니다. EPL 하위팀보다는 성남, 포항, 전북, 서울 등 팀의 경기가 훨씬 재미있습니다. K리그의 압박축구와 패싱게임으로 단련된 두터운 선수층이 강한 스쿼드에 일조한건 확실하지요.

이제 곧 아르헨티나와 경기가 있습니다. 결코 쉬운 상대는 아니지만, 우리도 결코 쉽게 경기를 내주지는 않으리라고 믿습니다. 다만 마라도나 감독이 누구 닮아 멋있어지는게 유일한 난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ulture > Socc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남이 달라졌어요  (4) 2010.08.02
축제는 계속된다  (18) 2010.06.27
Brand New FC Korea  (12) 2010.06.14
Again 2002  (0) 2010.05.16
가정의 달, 축구장 풍경  (16) 2010.05.02
베이징, 바르다  (14) 2010.03.23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12개가 달렸습니다.
  1. 엇... 저도 마라도나 보고 나훈아할배 닮았다고 생각했더랬는데;;; ㅋㅋㅋ
  2. 성격들도 닮은 것 같습니다. ^^ 우리와 시합할 때 평정심을 좀 잃어 줘야 할텐데요... ^^
  3. 헐리웃액션(?)의 거장들이죠? 이번엔 우리 선수들이 발가벗겨줬으면 합니다.
    오늘도 거리응원예약했다가 취소했습니다.. 삼형제 모두 감기로 고생중이라 맘편하게 집에서 응원도 못해요...쩝~
  4. 어제 작은 식당 밖 대형화면으로 많은 분들과 같이 보았습니다.
    같이 아쉬워하고 같이 기뻐하고...
    같이 모기에 뜯기고...ㅎㅎ
    결국 쩡으니가 잠들어버려서 다 못 보고 집으로왔어요.

    정말 아쉬운 어제였죠..

    아드님의 아쉬워하는 얼굴이 마구마구 떠올랐다능...ㅎㅎ
    • 아들 뿐 아니라 아내까지 낙심이 심했던 경기였습니다.
      그래도 다음 경기가 있고, 우리의 준비상태는 좋으니 기운내서 도전해봐야죠. ^^
  5. 마훈아 정말 얄미워요.ㅠㅠ
  6. 아르헨티나와의 경기 처절했는데 오늘 북한과 프르투갈 시합은 더 처절... 7대 0. 오 마이 갇!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