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냐나'에 해당하는 글 1건

글쎄, 책을 읽어 스페인을 더 잘 알려면 무슨 책이 도움될지가 더 궁금했을지도 모릅니다. 이
전에 스페인 출장 전에 스페인의 역사문화는 물론, 가우디에 대한 별도의 책까지 읽었지만, 그래도 지난 가족 여행 전에 다시 책을 또 읽었습니다.

제가 많이 애호하는 큐리어스 시리즈입니다. 여행 전, 조금 낡은 기억을 되살려, 새롭게 다시 정리하는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역사
스페인 역사의 큰 줄기만 알아도 오늘날 스페인을 이해하기 쉽지요. 기원전 2천년전 페니키아 인들이 발견한 이래, 그리스인도 이베리아 반도에서 식민지를 경영했습니다. 이후, 로마가 기원전 100년 즈음 반도를 통치합니다. 그리고 지금 스페인어, 까딸란 어 등 모든 언어가 라틴어에서 갈라져 나옵니다.

서기 500년 즈음에 게르만이 들어오기 시작하여, 600년 무렵에 서고트족이 최초의 통일국가를 이룹니다. 하지만 711년 아프리카계 이슬람교도들인 무어인이 이베리아 땅을 정복하지요. 그리고 그를 다시 회복하기에 700년. 1492년에 그 유명한 국토회복(reconquista)이 마무리됩니다. 이자벨 여왕과 페르난도 왕이 결혼하여 통합 국가을 이뤄 알함브라를 함락한 것이지요. 이후에는 식민지 개척의 시대가 열려 신대륙의 금이 세비야를 통해 유럽으로 들어오게 됩니다.

결국, 스페인의 언어, 로마식 유산, 이슬람의 유적 및 다양한 문화가 어울리면서 지방색이 강한 현재 스페인은 굴곡많은 역사가 반영되었다는 점이지요.

카톨릭
무려 700년간 무슬림 정권의 지배를 받았지만, 그럼에도 다시 반도를 회복한 카톨릭 왕조의 저력은 대단했습니다. 그 이후로도 스페인은 유럽 카톨릭의 스폰서로 막중한 역할을 합니다. 결국, 카를로스가 로마 제국을 통째로 거둬 먹이다 그 대단한 신대륙의 금을 탕진하고 영국의 일격으로 역사에서 사라지게 되지요. 

그래도 스페인의 키워드는 카톨릭입니다. 하다못해 성직자에게 맞설 힘이 없어 생긴 자생적 조직인 오푸스 데이(opus dei)가 스페인에서 생긴 것조차 카톨릭의 힘으로 읽을 필요가 있습니다. 

가족
스페인에 특징적인 또 하나의 키워드는 가족이지요. 이는 라틴계에 공통적인 현상이기도 합니다만. 카톨릭에서는 이혼과 낙태를 금하기 때문에 대가족이 자연스럽습니다. 또한, 자식에게 끔찍히 헌신하는 라틴계의 특성이 결합하여 스페인의 삶과 문화에 가족적 유대감이 큰 역할을 합니다. 심지어 성상 숭배조차 예수보다 어머니의 이미지인 성모가 더 우세한게 스페인이기도 합니다. 또한 이름의 세번째는 가족명이 아니라 어머니 성이란 점도 라틴의 향기가 짙습니다.

황소
좀 독특한 키워드를 뽑자면, 황소입니다. 가장 오래된 예술품인 알타미라 벽화에도 생동감이 넘치는 황소 그림이 있지만, 지금도 투우를 통해 역동성과 야성을 만끽하는 스페인 사람들입니다. 외국인이 보기에 좀 잔인한 동물학대로 보일지 몰라도, 스페인에서는 삶과 죽음이 교차하는 순간을 강렬하게 잡아내는 행위 예술입니다.

마냐나
카톨릭과 가족만 놓고 보면 프랑스랑도 구분이 잘 안갈테지요. 하지만 여기에 마냐나(manana)를 더하면 사뭇 스페인스럽습니다. 마냐나는 '내일'이란 뜻이지만 나중에를 이야기하지요. 결국 기약없는 언젠가입니다. 잘 미루기로 소문났고 그게 문제 안될만큼 낙천적인 스페인입니다.

그 밖에 1년내내 끊이지 않는 피에스타, 생각만으로도 입에 침이 고이는 타파스, 플라멩코와 와인, 셰리주까지 스페인의 키워드는 많지만, 무엇보다 저는 스페인 사람들의 훈훈한 미소와 인심을 짚고 싶습니다. 

여행 전, 중, 후 모두 유쾌한 스페인, 그 이면의 이야기가 잘 정리된 책입니다. 역시 명불허전 큐리어스 시리즈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ulture >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 자크 상페 전  (8) 2011.02.20
Dieter Rams 전시회  (8) 2011.01.30
스페인: Curious Series  (0) 2011.01.16
세빌리아의 이발사  (6) 2011.01.06
유럽 맛보기  (4) 2011.01.05
신과 다윈의 시대  (16) 2010.12.29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