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질풍간지 옵티머스는 고작 지구 휴가모드? 영화보고 나오면 내차도 벌떡 일어설 듯 느낌.

'Culture > 한줄 評' 카테고리의 다른 글

Bourne Ultimatum  (10) 2007.09.23
해리포터와 불사조 기사단  (10) 2007.07.24
트랜스포머  (14) 2007.07.08
가족의 탄생  (6) 2007.06.13
행복을 찾아서  (18) 2007.05.22
빨간 모자의 진실  (8) 2007.05.11

WRITTEN BY
Inuit
@inuit_k / CxO / Author ("가장 듣고 싶은 한마디 YES!") / Making better world, every minute.

트랙백이 하나이고 , 댓글  14개가 달렸습니다.
  1. 저는 제 핸드폰이 변신하는 꿈을 꾸었답니다;; ㅋㅋ
  2. 우여곡절끝에 세번 봤습니다. 재미는 있더군요 ㅎㅎ
  3. 아... 보고파요...
  4. 질풍간지 옵티머스!! 딱이네요~ ^^
    • grace님도 의외로 로봇을 좋아하셨더군요. 트랙백이 안되어 링크를 걸지 못했습니다.
  5. 영화 보는 내내 정말 황홀했습니다.
    메카닉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도 흠뻑 취하게 만드는..ㅋㅋ

    아 정말 재밌게 봤네요~.
    한줄 평에 감동받고 갑니다. ^^;
  6. 전몇번봤는지도까먹었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