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험의 총합이 삶일진대, 무엇이 꿈이고 무엇이 현실인가. 간절하고 달콤한 꿈이라면 깨고 싶지 않으리.

'Culture > 한줄 評'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셜 네트워크  (8) 2010.11.21
명성황후  (0) 2010.09.18
타이탄  (0) 2010.07.09
전우치  (10) 2010.01.23
아바타  (14) 2009.12.2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