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ttias Horx

"미래, 진화의 코드를 읽어라"라는 제목으로 나온 이 책의 원제는 Future Fitness이다.
미래 적합성..

독일의 Horx는 미래에 대한 헛된 예언을 하겠다고 나대지 않아서 좋다.
그렇다고 페이스 팝콘류의 현란한 수사학도 아니다.

큰 흐름인 메가 트렌드와 그 하부구조인 제품 및 소비자 트렌드의 계층구조와 그 행태학에 관한 내용은 크게 느낌이 오는 점이 있었다.
즉 숨은 진화의 힘인 메가 트렌드가 특정 이벤트를 통해 트렌드로 분출된다는 개념은, 현재 열풍이 불고 있는 특정 사안들에 대한 인과를 설명할 수 있는 힘을 기를 수 있었다.
즉, 어떤 사안을 예언은 못해도 예측은 할 수 있고, 다만 시기의 문제라는 뜻이다.

경영관련해서도 트렌드의 의미를 짚을 수 있는 부분이 있어, 마케터와 전략가들에게 추천할 만한 책인듯 싶었다.

-by inuit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치혀가 백만군사보다 강하다 vs 스토리 텔링  (1) 2004.09.29
보랏빛 소가 온다  (3) 2004.09.19
<생각이 너무 많은 여자> Overthinking에 관하여  (3) 2004.06.09
John Maynard Keynes  (1) 2004.05.31
Twisting "Good to Great"  (14) 2004.05.29
Future Fitness  (1) 2004.05.26
  1. qnseksrmrqhr 2009.11.18 16:41 신고

    좋은 글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