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떡이 더 커 보인다”는 말이 있습니다. 실제로 내 떡이 더 크더라도 남의 떡이 더 크게 보인다는 것입니다. 얼마전 과학자들이 밝혀낸 결과에 따르면 사람이 어떤 행동을 할 때 같은 행동을 하는 다른 사람에 대해서는 객관적인 판단을 하기 힘들다는 것입니다.

비슷한 상황으로 만약 내가 무거운 상자를 들고 있을 때 마찬가지로 다른 사람도 상자를 든다면 늘 그 사람의 상자가 더 가볍게 보인다고 생각한다는 것입니다. 영국 런던 유니버시티 칼리지의 인지신경과학연구소의 안토니아 해밀튼 박사는 실험을 통해 이를 증명했습니다.

연구진은 실험대상자에게 1백50g과 7백50g의 상자를 들게 하면서 다른 사람이 든 상자의 무게를 가늠하게 했습니다. 실험 결과 가벼운 상자를 들 때는 다른 사람이 들고 있는 상자를 실제 무게보다 무거운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반대로 실험대상자가 무거운 상자를 들 때는 상대가 들고 있는 상자를 실제 무게보다 더 가벼운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괜히 나만 무거운 것을 든다는 억울함이나, 아니면 나만 가벼운 것을 들었다는 얌체 같은 생각이 사실로 판명된 것입니다.

연구팀은 이를 ‘시뮬레이션 이론’으로 설명합니다. 이 이론에 따르면 사람은 다른 사람의 행동을 볼 때 우리가 같은 행동을 하고 있다고 상상하게 됩니다. 즉 다른 사람의 행동을 뇌에서 지각할 때 운동신경을 같이 사용한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사람의 운동신경은 가만히 관찰할 때는 다른 사람의 행동을 정확히 평가할 수 있지만, 같은 행동을 동시에 할 때는 운동신경이 자신의 행동을 지시하느라 바빠져 다른 사람의 행동을 판단할 여력이 없게 됩니다. 그래서 객관적인 판단을 제대로 못하게 되는 것이라고 합니다.

다른 사람의 행동을 볼 때 자신이 같은 행동을 하는 것처럼 뇌가 움직이는 것은 사회생활을 잘하기 위해 발달한 행동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이번 연구결과는 뇌의 이 같은 작용이 다른 사람은 늘 자신보다 쉬운 일만 한다는 심술을 부리게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남의 떡이 커 보일 땐 내 떡을 내려놓고 다시 한번 쳐다볼 일입니다.

글/과학동아 편집부 (2004년 10월 11일)




타인을 판단할 때 자신의 상황을 기준으로 삼는다는 것은 인정할 수 있을듯 한데,
과연 위의 실험이 남의 떡이 더 커보이는 이유를 설명해준 것일까요?

'Sci_Tech' 카테고리의 다른 글

Digital tatoo가 실현된다면..  (0) 2004.11.19
나쁜남자 B형? (B for Bad guy?)  (16) 2004.11.01
남의 떡이 더 커보이는 이유?  (6) 2004.11.01
나는 아인슈타인의 4대제자로소이다.  (10) 2004.10.31
습관의 고마움과 무서움  (8) 2004.10.29
첨단 컴퓨터  (3) 2004.10.26
  1. Boarder 2004.11.01 03:33

    겔러리에 올려진 사진들 잘 봤습니다.다 보지는 못했네요^^<br />
    다음에 또 놀러와서 보겠습니다....
    <!-- <zogNick><A HREF=&#039;http://computer.ivyro.net/blog/&#039; title=&#039;http://computer.ivyro.net/blog/&#039; target=_blank ><img border=0 alt=&#039;Boarder&#039; border=&#039;0&#039; src=&#039;http://computer.ivyro.net/blog//nickicon.gif&#039;>Boarder</A></zogNick> <zogURL>http://computer.ivyro.net/blog/</zogURL> -->

  2. Inuit 2004.11.01 09:11

    그렇지 않아도 어제 boarder님 속초사진 보고나니까 제 사진 갤러리를 폐쇄하고 싶더군요. ^^<br />
    하지만 내공이 딸려도 꾸준히 찍으면 나아지겠지요? ^^<br />

  3. OrOl좋아! 2004.11.01 10:05

    <a href="http://orolc8.cafe24.com/blog/" target=_blank ><b>OrOl좋아!에서 퍼감</b></a><BR/>역시 그래서 난 영화를 치열하게 공부한 평론가들의 영화평론들이 오히려 일반인들이 영화를 보면서 느낀것 보다 못하다고 느꼈나 보다...

  4. Inuit 2004.11.01 12:49

    평론 하시는 분은 또 나름대로의 메커니즘이 있기 때문일수도 있겠지요.<br />
    타 평론가와의 차별성, 매 평론간의 일관성, 개인적 선호도 등.<br />
    아무튼 유명한 이야기 있잖습니까.<br />
    별 다섯개보다는 세개가 더 재미있는 영화라는. ^^;

  5. Nera 2004.11.04 01:44

    음. 거참 재미있는 얘기군요.<br />
    남의 떡이 더 커보이는 이유는 사람의 의식문제로 이미 소유하고 있는 물건에 대해서는 그 관심도가 떨어지고 다른사람이 소유하고 있는 물건은 관심도가 높기 때문이 아닐까요. <br />
    뭐 그렇게 생각합니다.;<!-- <homepage>http://neraiziel.info</homepage> -->

  6. Inuit 2004.11.04 09:20

    저도 위의 글을 퍼오기는 했지만, 적용범위가 협소할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br />
    <br />
    오히려 전 Nera님 가설에 동조합니다. 한표~ ^^

+ Recent posts